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ACT! 128호 편집 후기

전체 기사보기/ACT! 편집 후기

by acteditor 2022. 1. 6. 19:20

본문

[ACT! 128호 편집 후기 2022.01.14]

 

ACT! 128호 편집 후기

 

 

한진이

연말을 구실로 좋아하는 사람들 얼굴을 실컷 보았습니다.

모두에게 덜 괴롭고 많이 기쁜 해가 되기를 바랍니다.

 

***

 

황혜진

2022년 첫 호 같은 2021년의 마지막 호입니다.

12월 31일에서 하루가 지났을 뿐인데 하루를 기점으로

새해의 많은 계획들이 생겼습니다.

물 흐르듯이 과거의 것들과 함께 새해가 시작되겠지만,

다들 모쪼록 많이 이루시고 행복한 한 해이길🙏🏻

 

***

 

박동수

한 해 동안 고생 많으셨습니다.

따뜻한 새해가 되었으면 합니다.

모두들 행복한 새해 되시길 바래요!

 

***

 

김세영

평안하고 행복한 2022년 되시길 바랍니다.

 

***

 

서강범

의식적으로 과잉 자기인식에서 벗어나야 한다고 느끼는 요즘입니다.

뭐든지 적당히가 중요하겠죠.

다들 견디기 보다는 누릴 수 있는 새해 되기를 바랍니다!

 

***

 

이세린

나의 작은 말 한마디에 영향을 받는 사람들이 생각보다 많아서 깜짝깜짝 놀랄 때가…

나라는 사람은 생각보다 세상에서 작지만 내가 있는 자리에서

하루하루 살아가는 것을 조금 더 잘 해내고 싶네요.

다들 파이팅!

 

***

 

김주현

얼마 전 학교 동아리방에서 후배님들을 만날 기회가 있었다.
동아리방 한 켠에 그때 같이 만든 잡지를 배포하기 위한

메모가 소중하게 전시되어있는 걸보고 신기했다.
너무 많은 정보들이 쏟아지고 잊혀진다.

당장은 많은 사람들이 관심있는 건 아닐지라도

액트에서만 기록할 수 있는 이야기를 잘 남기고 싶다.

그리고 박민욱 국장님. 아직도 실감은 잘 안 나지만..

그동안 너무 감사했습니다. 편히 쉬시기를!

 

***

 

김서율

대책없이 흘러가는데로 지내온 편이지만

그중에서도 작년 하반기는 어쩌면 가장 생각지 못했던 일들을

마주하며 쉴새없이 지나친 것 같습니다.

호기심에 무턱대고 부딪히고 보는 행위에서 얻는 것들과

동시에 잃는 것들도 있겠지만 또다른 경험들이라는 생각이 드네요.

2022년에는 좀 더 단단하고 내실을 키우면서

지평을 넓혀갈 수 있는 한 해가 되었으면 합니다.

다들 조금이라도 더 평안한 소식들과 마주하는 한해가 되면 좋겠어요!

'전체 기사보기 > ACT! 편집 후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ACT! 130호 편집 후기  (0) 2022.06.07
ACT! 129호 편집 후기  (0) 2022.04.07
ACT! 128호 편집 후기  (0) 2022.01.06
ACT! 127호 편집 후기  (0) 2021.11.09
ACT! 126호 편집 후기  (0) 2021.08.27
ACT! 125호 편집 후기  (0) 2021.06.14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